관리 메뉴

깨끗한 세상 (클린월드)

사이클론 강타 했던 모잠비크에도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 사랑의 손길이 본문

We love U News

사이클론 강타 했던 모잠비크에도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 사랑의 손길이

위럽 2021. 2. 25. 15:50

 

 

자연재해 남의 일이 아닌 세상이 되었죠.
최근 날씨가 건조해져 국내에서도 여러 곳에서 발생한 화재를 보니 휴~~ 정말 자연 재해 앞에 어떻게 대처를 해야할지~

이렇게 갑작스런 재해를 맞닥뜨리게 된다면 과연 담담하게 대응할수 있는 사람이 몇이나 될까요
이렇게 자연 앞에선 제일 나약해 지는게 우리 사람들이 아닐까 싶어요.

이처럼 생각지도 못한 어려움을 겪는 분들을 위해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에서는 묵묵히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어요.
오늘은 그중 먼나라? 모잠비크에 강타했던 사이클론의 피해 현장을 찾았던 위러브유의 봉사활동을 함께 공유하고자 해요.

 

 


모잠비크 사이클론 ‘이다이’ 피해복구 지원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 장길자 명예회장이 모잠비크 사이클론 이다이 피해 주택 14채 복구 지원사업을 2019년 9월 시작해 2020년 5월에 끝마쳤다.


에두아르두 몬들라느 초등학교 및 주택 14채 복구, 고통과 절망 걷어낸 봉사의 손길

2019년 3월, 모잠비크 동부의 베이라에 최대 풍속이 시속 175km에 달하는 사이클론 이다이가 상륙했다. 이다이는 서쪽으로 진행하며 강풍과 폭우로 모잠비크 일대를 휩쓸었다. 그 결과 모잠비크는 천여 명의 사망자와 15만 명의 이재민이 발생하는 큰 피해를 입었다. 예산 부족으로 즉각적인 피해복구가 이뤄지지 않는 상황에서 삶의 터전을 잃은 이재민들의 고통은 더해갔다.

(재)국제위러브유는 이재민들의 생활 환경 개선을 위해 구호의 손길을 보태기로 했다. 5월 5일, 마푸투 지부 회원들은 피해 상황을 파악하고자 수도에서 약 1200km 떨어진 소팔라주 베이라, 돈두 지역으로 답사에 나섰다. 도로와 주택, 대부분의 건물이 파손된 현장은 전쟁터를 방불케 했다. 특히 몇 없는 학교마저 무너져내려 주민과 학생들의 상심이 컸다. 위러브유는 피해가 큰 학교와 주택의 복구를 돕기로 했다.


6월 7일, 회원들은 콘세이타 소르타느 교육부 장관을 만나 재해복구 사업에 대해 논의했다. 이후 소팔라주 교육청의 소개로 지원 대상 학교를 정하고 8월 7일, 베이라에 위치한 에두아르두 몬들라느 초등학교에서 본격적인 시설 복구 공사에 들어갔다.

1학년부터 7학년까지 학생 3100여 명이 다니는 에두아르두 몬들라느 초등학교는 사이클론으로 하루아침에 교사 5동이 모두 파손되는 피해를 입었다. 지붕이 날아가고 유리창과 문은 부서졌으며, 벽이 사라진 교실에는 파편이 나뒹굴었다. 학생들은 임시로 천막을 덮은 교실이나 야외에서 수업을 들어야 했다.

회원들은 아이들이 날씨와 관계없이 수업을 들을 수 있게 가장 먼저 비바람을 막아줄 지붕을 덮었다. 다음으로 창문과 문을 새로 달고, 전등과 고장 난 전기 설비도 다시 설치했다. 비와 먼지로 얼룩진 벽은 깨끗하게 페인트칠했다. 공사는 이듬해 4월 말까지 이어졌다. 학생들은 회원들이 공사를 위해 학교를 찾을 때마다 “위러브유”를 외치며 늘 반갑게 맞이했다.

한편 베이라와 돈두 지역의 주택 복구 공사는 2019년 9월 1일 시작됐다. 회원들은 강풍에 뜯겨나간 지붕부터 손본 뒤 콘크리트 블록과 시멘트로 무너진 벽을 다시 쌓았다. 또 유리창과 모기장, 형광등도 새로 달고 아이들이 공부할 수 있게 집마다 책걸상을 기증했다. 이렇게 해서 베이라 지역 주택 6곳, 돈두 지역 주택 8곳을 복구해 주민 50여 명의 재기를 도왔다. 주민들은 회원들에게 정성이 담긴 음식을 건네는 등 고마움을 표했다. 보수된 집을 보며 눈물을 글썽이기도 했다.

총 30명의 회원이 구슬땀을 흘린 위러브유의 사이클론 피해복구 지원사업은 2020년 5월 30일 모두 마쳐졌다. 6월 1일, 소팔라주 교육청은 위러브유에 명예증서를 수여해 사이클론 피해 학교의 재건을 후원해준 데 감사를 표했다. 마누엘 시카미스 주교육감은 “위러브유의 봉사에서 진정성을 느꼈다. 이들은 다른 여러 단체의 좋은 본이 되고 있다”며 감사의 뜻을 밝혔다.

출처 :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
intlweloveu.org/ko/mozambique-cyclone-idai-support/

 

모잠비크 사이클론 ‘이다이’ 피해복구 지원 -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

2019년 8월~2020년 5월, 위러브유는 사이클론 이다이로 피해를 입은 모잠비크 베이라·돈두 지역 주택 및 학교에 피해복구를 지원했다.

intlweloveu.org


지난 2019년 9월부터 시작된 복구 작업이 2020년 5월에 마치게 되었다고 하니 8~9개월간 이어진 국제위러브유 회원분들의 노고에 대신해 감사드리게 됩니다.

이처럼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의 재해 복구 지원 사업은 어머니 사랑의 마음으로 남이 아닌 나의 일 처럼 느끼며 진행되기에 소홀히 할 수 없는 봉사활동 중 하나이랍니다.

국제위러브유의 봉사활동이 국내와 해외에서도 마음이 전해지는 봉사로 각인될수 밖에 없는 이유인것 같아요.
앞으로도 이러한 지원 사업이 지속되길 응원하겠습니다.

 

18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