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상의 한켠

복숭아꽃과 벚꽃으로 수 놓아진 꽃길

복숭아꽃 &벚꽃

위럽이가 가장 좋아하는 계절
봄이라서 좋다~~ ^^


올해는 이 나무에 복숭아 열매가 많이 열리려나봐요.

복숭아꽃이 정말 아름답게 만개 했더군요.

자연의 색, 정말 아름답지 않나요~
자연이 주는 선물이 때론 황홀함 마저 준답니다.


그리고 봄 하면 빼놓을수 없는 꽃 바로 벚꽃이죠. ^^

위럽이가 원래 봄과 꽃을 좋아하진 않았는데
몇해전 우연히 벚꽃 구경을 갔다가
자연이 주는
선물에 큰 감동을 받게 되었답니다.


그리고 또 하나~~
복숭아꽃과 벚꽃으로 이뤄진 꽃길까지
아름다운 꽃잎으로 덮힌 길을 기분 좋게 거닐었답니다.

복숭아꽃과 벚꽃은 아름답지만
만개후 금새 꽃잎이 수명을 다해 아쉬워요.

그래도 봄철에만 볼수 있는 아름다운 꽃들로
위럽이는 너무 너무 행복합니다. ^^